에세이

2012.08.06 00:12

물방울 드롭예술

조회 수 1751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물방울 속에 우주를 담다 - 마르쿠스 레우겔스(Markus Reugels)의 물방울 드롭 예술

Posted by 두가세상 이야기 :2012/07/20 06:00

물 비슷한 액체를 떨어뜨려 왕관을 만드는 드롭예술(대개 Liquid Art라고 불리워 지는)의 진화가 눈부십니다.

이 분야에서는 독일의 마르쿠스 레우겔스(Markus Reugels)씨가 단연 최고일 것 같네요. 그리고 약간 분야는 다르지만 같은 예술 범주로 이탈리아의 아티스트 Alberto Seveso의 작품이 있습니다.(예를 들면 : 이곳)

Markus Reugels씨의 작품은 갈수록 세련되어져 이제는 색깔있는 우유방울을 떨어뜨려 왕관 만들기는 시시해져 버렸습니다.

오늘 소개해 드리는 작품은 액체방울이 떨어지는 순간과 떨어져 올라오는 방울 하나를 초고속 매크로카메라로 포착하여 잡은 것이네요.

배경이 작은 물방울 하나에 다 들어가 있습니다. 일반적으로 이런 사진들을 물방울 사진이라고 표현하는데 사용하는 물방울은 순수한 물이 아니고 효과를 극대화 하기 위하여 작가가 조합한 특별한 액체입니다.

표현하고자 하는 영감을 정확한 타이밍과 놀라운 인내심으로 순간포착하는 그의 작품들은 아무리 커다란 세계도 작은 원 안에 모두 담겨진다는 새로운 사실을 알려 주네요. 사용된 카메라는 소니 DSLR-A700 입니다. 맨 아래 사진에 작품을 만드는 장치가 있는데 생각보다는 시설이 허접합니다.

http://www.flickr.com/photos/maianer/



아래는 Markus Reugels씨의 다른 형태 작품들입니다.

이제까지 많이 봐 왔던...

아래의 작품들이 2세대라면 위의 작품들은 3세대 작품 쯤 될까요..^^

  • ?
    이기두 2012.08.06 00:12
    아마도 이것은 자연의 패턴이고,

    양자역학으로 부터 어떻게 세계라는 것 생기는지,

    우리가 어떻게 존재하는지,

    우리가 어떻게 세계를 보는지,

    보여 주는 것 같다.

    놀랍다 !!!!
  • ?
    정남수 2012.08.06 00:12
    줄줄이 꿰어서 팔찌 하나 만들었으면~ㅎㅎ

    정말 놀랍고 멋집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3 모임 후기 "식민사관은 해방 후 어떻게 주류사학이 되었나?" 2 이병록 2012.11.16 1844
162 군대에서 읽은 책들 ① 3 장준오 2012.11.15 1870
161 돌아왔습니다. 7 장준오 2012.11.09 2105
160 詩人憂詩 不當憂貧 1 박성일 2012.10.28 1676
159 "무덤에서 온 광자": 동시에 존재한 적이 없던 광자 사이의 양자 얽힘 2 고원용 2012.10.27 1825
158 조정권 시인의 유럽여행과 예술이야기 2 박성일 2012.10.22 1838
157 탐사일기 1 1 문경수 2012.10.19 1835
156 지하철에서 책으로 만난 인연 2 이정원 2012.10.14 1739
155 변기와 소음 - 조중걸 3 file 안치용 2012.09.30 1984
154 몇 권의 책이 사는 것을 행복하게 1 신동찬 2012.09.23 1595
153 잠시 활동을 접으며... 9 임석희 2012.08.29 1692
152 함정에 빠져 계시는군요 1 우현종 2012.08.29 1706
151 적정기술 이중훈 2012.08.23 1653
150 8.16(목) 10시, 장대익 초청 강연회 - 다윈의 식탁 1 강장미 2012.08.14 1642
149 음식값 시비 걸기 3 이병록 2012.08.09 1733
148 일한다는 것에 대하여 6 이기두 2012.08.06 1713
147 걷는다는 것에 대하여 7 이기두 2012.08.06 1708
» 물방울 드롭예술 2 이중훈 2012.08.06 1751
145 [당장만나] 내가 참 잘 미쳤다. 4 우현종 2012.07.09 1872
144 [영상] 강신철 교수님의 백북스 열 돌 축하인사 13 우현종 2012.06.25 206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11 Next
/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