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자연과학
2018.10.18 07:22

<궁극의 생명>엣지 재단

조회 수 9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궁극의 생명>엣지 재단

‘생명’에 관해 미처 생각하지 못했던 좋은 질문들이 많은 책이다.

다윈의 위대한 점은 자연선택 이론으로 플라톤의 이데아론과 아리스토텔레스의 목적론이 틀렸음을 보여 준 것이다.

 

 

진화란 무엇인가/에른스트 마이어

 

 

“나는 생물학에는 물리학의 법칙 같은 것이 없다는 말에 동의했다. 무언가를 법칙이라고 하려면 예외가 전혀 없어야 한다. 법칙은 시간과 공간을 초월해야 하고 특정한 것이 될 수 없다. 하지만 생물학에서 모든 일반적인 진리는 특정적이다. 생물학의 법칙은 생물 세계의 특정영역이나 어떤 국지적인 상황에만 적용되고 시간적으로도 제한되어 있다. 따라서 생물학에는 법칙이라는 것이 없다고 말할 수 있겠다.

문제는 과학 이론이란 법칙에 토대를 두는데 생물학에 법칙이라는 것이 없다면 어떻게 이론이 있다는 말을 할 수 있으며 어느 이론이 옳은지 여부를 어떻게 알 수 있느냐는 것이다. 당연한 질문이다. 우리 이론은 개념에 토대를 두고 있다. 진화생물학의 이론들은 모두 자연선택, 경쟁, 생존경쟁, 암컷의 선택, 수컷의 선택 등등의 개념에 토대를 두고 있다. 그런 개념들이 수백 개 있다. 참인지 거짓인지 어떻게 아냐고? 답은 지속적인 검증을 통해 오직 일시적으로만 그렇다는 것을 알 수 있으며 역사적 서사를 비롯한 여러 비물리적인 방법으로 회귀해야 한다.

 

다윈이 중요시되는 이유는

다윈이 서구 사상의 토대를 바꾸었다는 것이다. 그는 당시의 관념에 도전했다. 그런 관념들 중 하나는 플라톤까지 올라간다. 플라톤은 사물을 분류하는 계급의 수가 한정되어 있고 각 계급에 확고한 정의가 내려져 있다고 주장했다. 변이는 우연한 것에 불과. 현실의 밑바탕에는 절대적인 것들의 세계가 있다고 보았다.

다윈은 그런 본질론적 유형론이 틀렸음을 보여주었다. 다윈은 생물개체군 개념을 창안했다. 어떤 생물 집단이든 간에 저마다 독특한 차이를 지닌 개체들로 이루어진 집단이라는 개념이다.

다윈은 아리스토텔레스의 목적론을 논박했다. 다윈 당시에는 목적론 개념 아니 궁극적 목적을 자연현상을 설명하는 수단으로 삼는 방식이 우세했다.

다윈은 아리스토텔레스의 목적론이 필요 없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생물 개체군의 독특한 현상들에 자연선택을 적용하면 수수께기처럼 보였던 현상들을 모두 설명할 수 있기 때문이다. 콰인은 다윈의 가장 위대한 업적은 아리스토텔레스의 목적론 개념, 즉 네 번째 원인이 존재하지 않음을 보여준 것이라고 말했다.

다윈의 세 번째 위대한 공헌은 초자연적인 과학을 세속 과학으로 대체했다는 것이다.

시대정신은 어디서 오는가? 성서와 자본론에서 지금은 종의 기원이 그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종의 기원은 과학을 세속화하고 우리에게 진화이야기를 제공했을 뿐 아니라 목적론을 논박했다.

다윈의 중요성은 오랜 세월에 걸쳐 서서히 인정받은 것이다.“-<궁극의 생명>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15 공지 한국정신과학학회 6월 월례회 꿈꾸는다이아 2016.06.03 1332
4214 공지 [빅히스토리 프로젝트] 프로그램 및 참여방법 안내. file 박순필 2016.06.02 1605
4213 공지 5월 27일 금요일 오정근 박사님의 <중력파> 강연 안내 박용태 2016.05.26 1613
4212 공지 2016년 한국정신과학학회 춘계학술대회 일정 꿈꾸는다이아 2016.05.17 1666
4211 공지 (대전과학모임 결성!) 빅 히스토리 프로젝트 시작합니다. 4 박순필 2016.05.14 2009
4210 홍보 [새책] 『크레디토크라시 ― 부채의 지배와 부채거부』(앤드루 로스 지음, 김의연·김동원·이유진 옮김) 출간되었습니다! 김하은 2016.05.12 4375
4209 홍보 다중지성의 정원의 새로 시작하는 세미나에 참가하세요! 김하은 2016.05.06 3602
4208 가입인사 안녕하십니까? jazz 2016.05.02 1718
4207 공지 최덕근 교수님의 "10억 년 전으로의 시간 여행" 강연 안내 박용태 2016.04.26 1716
4206 홍보 새책! 『대테러전쟁 주식회사』(솔로몬 휴즈 지음, 김정연·이도훈 옮김) ― 공포정치를 통한 기업의 돈벌이 갈무리 2016.04.21 1771
4205 홍보 2016년 1학기 서산철학강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file gotmilk 2016.04.10 1913
4204 공지 한국정신과학학회 4월 월례회 꿈꾸는다이아 2016.04.08 1760
4203 홍보 4/8 개강! 베르그손의 자연철학 (강의 주재형) 김하은 2016.03.25 1929
4202 가입인사 안녕하세요^^ 산바우 2016.03.13 1969
4201 홍보 다중지성의 정원 2016년 2분학기가 4월 4일 개강합니다~! 김하은 2016.03.06 8978
4200 가입인사 인사드립니다 정글은언제나 2016.02.14 2078
4199 자연과학 중력파 검출 성공 이중훈 2016.02.12 2234
4198 자연과학 최초의 생명꼴, 세포 별먼지에서 세포로, 복잡성의 진화와 떠오름 이중훈 2016.02.04 2037
4197 가입인사 가입인사 드립니다 이상재 2016.02.01 1828
4196 가입인사 강화도에서도 백북스 모임 시작하려고 가입했습니다. 1 불덩이 2016.01.11 212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2 3 4 5 6 7 8 9 10 ... 216 Next
/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