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온지당 가는 길 하얀 배꽃 손님들 반겨주네   

달 보러 간 온지당은 해 산등성이 넘지 않고    

잔디밭 도란도란 모여 앉아 갖은 고명 올린 비빔밥 석석 비벼먹네  

불룩 나온 배 내려보며 풍경소리 사이사이 이야기꽃 피워나니

산 위에서 놀던 해는 어디 갔나, 해가 뉘엿뉘엿 넘어갔구나    

 


신명나는 어울림, 장단 맞춰가며 소리에 빠져드니 손바닥 불이 나네. 덩기덕쿵더러~  

이어지는 바이올린 선율, 이 내 마음 왜 그리 아려오나.

옛 추억을 더듬는다.

 


이화에 월백하고...

달아 달아 밝은 달아 하얀 네 얼굴이 부럽구나.

봄볕 짼 내 얼굴은 네 얼굴이 부럽구나.    

 


따뜻하고 정성어린 음식으로 독서하는 우리들 마음 채워주는

황해숙 사모님 생신이 내일이라. 우리 모두 그 고마움을 축하 노래로 대신하고.  

찰칵찰칵 사진도 찍었구나.

 


어찌 그냥 돌아가리.  

역시 우리답다. 온지당에도 그 기운 뻗혔구나.

단소, 대금 소리 듣고서야 서로서로 인사하고

화요일을 약속한다. 

  

이총무님 가족과 신성동으로 향하며

외롭다 에트리에 참한 남자 없냐 물었더니

젊은 남자 이총무님 하나 뿐이라 하네

그 사정은 우리 연구소도 마찬가지. 

어찌 훤한 달이 시렵구나.

 


11시가 다 되어 연구소로 들어오니.

이대로 잠들 수는 없어.

실험실 불을 켜고

다이시 댄스의 moonrise moonset 을 듣는다.

 


토론회, 창의성 디자인 첫 모임, 경영경제 발표, 천문우주 발표가 기다리고 있네.

100북스야 고맙구나! 외지 생활 고달프다 할만하나, 나는 나는 나날이 즐겁기만 하구나.  

'DNA 구조의 발견 왓슨.크릭' 2주간 나와 동고동락 하여보자.
  • ?
    전재영 2008.04.20 01:04
    아침에 일어나서 류우정님 시한편 들어서인지 정신이 맑아지네요~
    고맙습니다^^
  • ?
    송근호 2008.04.20 01:04
    류유정님의 행사후기 잘 봤습니다. 그리고 황해숙 사모님 생신 축하드립니다.
  • ?
    이혜로 2008.04.20 01:04
    우정씨 글을 읽고 있자니 어제 박수치며 놀던 서도소리 한자락을 다시 듣는듯 해요.
    그밤에 들어가 이런 멋진 후기를 남기다니 우정씨, 완전 반했어요.^^*
  • ?
    김지원 2008.04.20 01:04
    와, 언니 후기 정말 멋져요. ^^ 어제 한참 재밌었던 게 다 기억나네요~
  • ?
    이정원 2008.04.20 01:04
    저도 이렇게 멋지게 시 한 수 읊고 싶었는데..
    사진 한 장 올려놓고 한참을 생각해봐도 시 한 수가 안 떠오르네요. ^^;
  • ?
    황해숙 2008.04.20 01:04
    깜짝 파티에 심장이 멎는지 알았어요 정말 놀랐습니다 100북스회원님들 고맙습니다. 이러니 저가 이쁘 안할수 없죠. 멀리있는 송근호씨 고마워요 항상 건강 하시고 다시 만날때 건강한 모습으로 뵈어요 우정씨 보미씨 한번 더 고마움을 전할께요. .
  • ?
    임석희 2008.04.20 01:04
    와~ 우정씨의 글... 시라서 더 좋은 것 같아요.
    다시 한 번 그날의 파노라마가 밀려옵니다....
    어젯밤 마구 올라오는 느낌을 적지 못해(컴ㅍㅌ가 집에 없었어요. ㅠㅠ) 머릿속에만 꼭꼭 기억해 두었는데, 오늘은 그 느낌이 손끝으로 전달되지 않아 안타깝습니다.
    이런 와중에 우정씨 글에 다시 그 느낌을 살려볼까.... 하고 있어요. ^^*
  • ?
    이상수 2008.04.20 01:04
    멋지군요. '맛에 지치기 쉬운 나는 멋을 위해 살아가련다'란 말이 떠오릅니다.
  • ?
    전지숙 2008.04.20 01:04
    류우정님 후기 잘읽었습니다.
    "DNA 구조의 발견 왓슨.크릭' 2주간 나와 동고동락 하여보자"
    외롭지안으시겠어요..^.^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공지 梨花에 月白하고... 배꽃에 취했는가, 달빛에 취했는가 온지당 행사 후기 9 류우정 2008.04.20 2320
4317 공지 힘없는 사람들을 위해 우리가 할 수 있는 일이 있다면... 3 강신철 2009.01.25 3826
4316 공지 힘내세요 조근희 2002.12.20 3709
4315 공지 히딩크 리더십 이야기 관리자 2002.07.04 5053
4314 공지 희망의 인문강좌에 초대합니다 아카데미 2008.04.22 2001
4313 공지 흥미로운 랑데뷰 2 엄준호 2007.12.30 2088
4312 흔들리며 피는 꽃---도종환 김학성 2009.08.20 2099
4311 공지 휴보 5 문경수 2007.12.11 2657
4310 공지 휴가사진 1 문경수 2005.08.12 2828
4309 공지 훌륭한 독서법 이중연 2002.08.22 4103
4308 훈련병 부모님이 쓴 편지를 게시판에 올립니다. 3 이병록 2010.02.12 2518
4307 후쿠시마 원전사고로 인한 국내 방사선 영향..긴급토론회 자료 2 file 서지미 2011.04.07 2112
4306 공지 후기사진을보면 캠코더로 찍던데... 2 이동욱 2008.11.10 2065
4305 회원탈퇴 어떻게 하나요?? 1 박정화 2009.04.26 2218
4304 공지 회원탈퇴 어떻게 하나요?? - 2005.10.25 3043
4303 회원탈퇴 1 김가은 2010.04.28 2367
4302 공지 회원이 되고 싶습니다.. 4 신현숙 2008.03.02 1711
4301 공지 회원여러분의 소중한 '항우와 유방1.2.3' 독서리뷰를 기다립니다. 6 김주현 2007.04.30 3494
4300 공지 회원님의 소중한 10줄의 '부의 미래' 독서리뷰를 기다립니다. 1 김주현 2007.04.24 2636
4299 공지 회원님들 새해 복 많이 빋으세요 강신철 2003.01.04 356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16 Next
/ 2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