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백북스 모임 안내

인문사회
2022.02.11 10:25

[백북스시즌2 책밤29] 신의 전쟁

조회 수 20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Extra Form
회차 442
저자 카렌 암스트롱
출판사 교양인
발표자 책밤지기 : 문학수 경향신문 선임기자
일자 2022-02-22
장소 이도저도
시간 오후 7:15

4.jpg

 

<책소개>

 

세계적인 종교학자 카렌 암스트롱이 안내하는
종교와 폭력에 관한 광활하고도 지적인 역사 여행!

“인간은 자신이 저지른 폭력의 죄를
종교라는 희생양의 등에 실어 정치적 광야로 내보낸다.”

9·11 테러가 커다란 상처를 남긴 후, 종교는 전 지구적 폭력, 불관용, 분열, 불화의 원인으로 지목받았다. 팔레스타인과 이스라엘의 충돌은 지금 이 순간에도 진행 중이며, 알카에다에서 갈라져 나와 위협적으로 세를 불린 ‘이슬람국가(IS)’ 지도자의 사망 소식은 우리를 안도하게 하는 동시에 “정말 끝인가?”라고 되묻게 했다. 종교는 이제 더는 영성을 일깨우지 못하고, 공동체적 감각이나 타인에 대한 공감과 연민, 평화의 가치를 전하지 못하는 듯 보이며, 비합리성과 어리석음의 전형으로 조롱받는 듯하다. 그러나 이런 관점은 얼마나 정확한가? 우리 시대의 가장 유명한 무신론자 리처드 도킨스의 말처럼 “종교가 없다면 세상은 평화로울 것”인가? “오직 종교적 믿음만이 다른 때에는 멀쩡하고 품위 있는 사람들에게서 (테러 같은) 완전한 광기를 일으킬 힘이 있다.”라는 주장은 타당한가? “종교는 역사상 모든 주요한 전쟁의 원인이다.”라는 말은 사실인가?

신은 이교도의 피를 손에 묻히라고 명령하지 않았다
카렌 암스트롱, ‘종교의 본질적 폭력성’이라는 신화를 깨부수다

“종교는 본래 호전적”이라고 주장하는 이들은 중세 십자군 원정, ‘이단’을 잔인하게 처리한 종교재판, 16~17세기 유럽의 종교전쟁, 21세기 이슬람 무장 단체의 테러 같은, 종교와 관련된 무수한 전쟁과 폭력을 근거로 든다. 그러나 이 책에서 카렌 암스트롱은 그러한 주장이 위험하고 과도한 단순화일 뿐임을 입증한다. 교회 권력을 확장하기 위해 십자군 원정을 벌인 교황 우르바누스 2세, 15세기 말 오스만 제국의 위협 앞에서 내부 단합을 위해 종교재판을 이용한 에스파냐의 페르난도와 이사벨, 정치적·경제적 이유에서 비롯된 유대인 박해와 기독교 ‘이단’ 배척, 서양 제국주의의 식민 지배와 강압적 근대화가 낳은 이슬람의 폭력적 지하드까지, 암스트롱은 풍부한 역사적 사실들을 바탕 삼아 “종교는 본래 호전적”이라는 주장을 명쾌하게 반박한다.

최초의 전쟁 영웅 길가메시부터 ‘이슬람 테러리즘’까지
수천 년 인간 폭력의 역사와 종교의 관계를 추적하다

이 책의 1부와 2부에서는 고대 중동, 중국, 인도에서 탄생한 주요 종교의 기원을 확인하고 유대교, 기독교, 이슬람교 세 종교의 역사에서 두드러지는 폭력과 문명과 국가의 관계를 살핀다. 세계 주요 종교 전통은 모두 ‘피로 물든 땅’, 폭력이 만연한 곳에서 태어났다. 문명의 조건인 ‘폭력’을 어떻게 제어할 것인가가 종교 탄생의 가장 중요한 이유였다. 그러나 종교는 국가와 손을 맞잡으면서 폭력을 뒷받침하는 도구로 전락하기도 했다. 근대 이후를 다루는 마지막 3부에서는 새로운 신앙의 대상이 된 ‘민족 국가’의 문제, 종교 근본주의와 폭력의 관계를 살펴본다. 종교와 국가의 분리를 옹호한 유럽 최초의 기독교인 마르틴 루터, 17세기 철학자 토머스 홉스와 존 로크가 찾은 종교 폭력의 해법, 독실한 신앙인들이 세운 최초의 세속 국가 미국, 유대교 힌두교 이슬람교 등 각 종교와 ‘민족주의’가 만나 빚어진 폭력적 변화, ‘이슬람 테러리즘’을 둘러싼 오해에 관한 이야기가 저자 특유의 깊은 인문학적 통찰이 담긴 유려하고도 명료한 문장으로 펼쳐진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저자소개>

 

저자 : 카렌 암스트롱Karen Armstrong


영국의 종교학자. 1944년 잉글랜드 우스터셔에서 태어났다. 1962년 열일곱 살에 로마가톨릭 교회 수녀원에 들어갔다가 7년 만에 환속했다. 옥스퍼드대학에서 영문학을 전공한 뒤 런던대학에서 현대 문학을 강의했다. 종교학자로 삶의 방향을 바꾼 뒤 《신의 역사》《마호메트 평전》《붓다》《이슬람》 같은 논쟁적 저작을 발표하면서 큰 주목을 받았으며, 수녀원에서 환속한 후의 자전적 경험을 담은 《마음의 진보》도 독자들의 큰 사랑을 받았다. 인류의 모든 종교와 철학의 기원인 ‘축의 시대’를 다룬 역작 《축의 시대》로 대중과 지식 사회의 뜨거운 관심을 불러일으켰다. 《신의 전쟁(Fields of Blood)》에서는 기원전 3000년경 메소포타미아의 수메르 문명에서부터 21세기 중동과 미국에 이르기까지 ‘신의 이름’으로 인간이 저지른 폭력의 역사를 살핀다.
2008년에 종교 간 화해와 평화를 위해 활동해 온 공로를 인정받아 ‘프랭클린 D. 루스벨트 자유 메달’과 ‘테드(TED) 상’을 수상했다. 2013년에는 문화 간 이해를 증진하는 데 공헌한 바를 인정받아 ‘나예프 알-로드한 세계문화이해 상’의 첫 번째 수상자가 되었다. 암스트롱의 저작은 지금까지 전 세계 45개 언어로 번역되었다.


역자 : 정영목
번역가로 일하며 이화여대 통역번역대학원 교수로 재직 중이다. 옮긴 책으로 《축의 시대》《프로이트》《미국의 목가》《제5도살장》《문학이론》《눈먼 자들의 도시》《불안》《마르크스 평전》 등이 있다. 지은 책으로는 《소설이 국경을 건너는 방법》《완전한 번역에서 완전한 언어로》 등이 있다. 《로드》로 제3회 유영번역상을, 《유럽 문화사》(공역)로 제53회 한국출판문화상(번역 부분)을 수상했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책밤지기 :  문학수 경향신문 선임기자>

 

1961년 강원도 묵호에서 태어났다. 대학 시절부터 클래식 음반을 쫓아다닌 음악 애호가. 오랫동안 [경향신문]에 음악비평을 써왔다. 여러 매체에 음악과 관련한 글들을 연재하는 한편, 음악과 인문학이 결합된 대중강연을 펼치고 있다. 경향신문에서 문화부장을 두차례 지냈고, 지금은 다시 취재 현장으로 돌아와 음악담당 선임기자로 일하고 있다.

 

까까머리 중학생 시절에 소위 ‘클래식’이라고 부르는 서양음악을 처음 접했다. 청년시절에는 음악을 멀리 한 적도 있다. 서양음악의 쳇바퀴가 어딘지 모르게 답답하게 느껴졌기 때문이다. 게다가 서구 부르주아 예술에 탐닉한다는 주변의 빈정거림도 한몫을 했다. 1990년대에 접어들면서부터 음악에 대한 불필요한 부담을 다소나마 털어버렸고, 클래식은 물론이고 재즈에도 한동안 빠졌다. 하지만 몸도 마음도 중년으로 접어들면서 재즈에 대한 애호는 점차 사라졌다. 특히 좋아하는 장르는 대편성의 관현악이거나 피아노 독주다. 약간 극과 극의 취향이다.

 

 

<책밤지기 추천도서 목록>

 

1. <만들어진 유대인> 슐로모 산드 지음, 김승완 옮김 / 사월의책
'민족'의 허구성을 비판하면서 '민족주의'에 경고를 보냈던 베네딕트 앤더슨, 어니스트 겔너 등의 역사학자들과 같은 노선을 걷는 책이다. 저자는 유대인이며 이스라엘 텔아비브 대학의 교수다. 성서를 역사로 치환한 '유대 민족주의'에 메스를 들이대는, 내부자의 통렬한 비판이다.

2. <헤이트 : 우리는 증오를 팝니다> 맷 타이비 지음, 서민아 옮김 / 필로소픽
미국의 언론과 방송이 어떻게 여론을 조작해왔는지 구체적인 사례를 들어가며 설명한다. 시청률과 클릭수를 올리기 위해 그들이 선택한 전략은 세상을 두 진영으로 쪼개 '증오를 부추기는 것'이다. 우리의 상황도 이와 다르지 않아 기시감을 느끼게 된다. 세상에는 두 개의 의견만 존재하지 않는다는 진실을 되새기게 하는 책이다.

3. <커피 세계사 + 한국 가배사> 이길상 지음 / 푸른역사
커피를 좋아하는 사람들은 한번쯤 읽을 만하다. 내가 날마다 즐기는 커피가 어떻게 인류의 애호 음료가 됐으며, 한국에는 어떤 과정을 통해 들어왔는가를 알려준다. 그동안 잘못 알려져온 사실들도 바로잡는다. 예컨대 고종은 한국에서 커피를 최초로 마신 사람이 아니다. 이런 저런 에피소드와 함께, 가볍게 읽을 수 있는 책이다.

4. <신의 전쟁> 카렌 암스트롱 지음, 김승완 & 정영목 옮김 / 교양인
영국의 저명한 종교학자인 카렌 암스트롱의 책이다. 저자의 전작 <축의 시대>(번역자와 출판사 같음)와 함께 읽으면 더욱 좋다. 종교의 기원에서부터 서술을 시작, 종교를 빙자해 벌어지는 근현대의 크고 작은 전쟁들이 결코 종교 때문이 아님을 세세히 논파하고 있다. 거장의 내공이 느껴지는 책이다.

5. <정원의 쓸모> 수 스튜어트 스미스 지음, 고정아 옮김 / 윌북
왜 사람은 숲에 들어서면 편안해지는 걸까. 공원을 산책하거나 화분의 식물을 바라보면 왜 기분이 좋아지는 걸까. 30년간 정원을 가꿔온 정신과 의사이자 심리치료사인 저자가 그 이유를 설명한다. 1차 세계대전 때 포로수용소에서 강제노역에 시달렸던 저자의 할아버지가 숲과 정원에서 트라우마를 극복하는 이야기도 함께 펼쳐진다. 따뜻한 책이다.

 

 

<백북스 시즌2 책밤 소개>

 

https://www.notion.so/f36b20bed246443b883c9345735ac57d

 

5.jpg

 


  1. [백북스시즌2 책밤48]

    Date2022.11.23 Category기타 By조수윤 Reply0 Views24 회차461 저자- 출판사- 발표자책밤지기 : 편성준 작가 일자2022-12-1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 [백북스시즌2 책밤2주년] 어떤 양형 이유

    Date2022.11.09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95 회차460 저자박주영 판사 출판사김영사 발표자송태호, 진종식, 이정원, 이주영, 백정민, 태병권, 박순필, 송우주, 허은영 일자2022-11-2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 [백북스시즌2 책밤46] 해부학자

    Date2022.10.26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80 회차459 저자빌 헤이스 출판사알마 발표자책밤지기 : 이지유 작가 일자2022-11-0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4. [백북스시즌2 책밤45] 커리어 그리고 가정

    Date2022.10.12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94 회차458 저자클라우디아 골딘 출판사생각의힘 발표자책밤지기 : 유정훈 변호사 일자2022-10-25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5. [백북스시즌2 책밤44] 칠드런 액트

    Date2022.09.28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84 회차457 저자이언 매큐언 출판사한겨레출판 발표자책밤지기 : 정여울 작가 일자2022-10-11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6. [백북스시즌2 책밤43] 페퍼민트

    Date2022.09.14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82 회차456 저자백온유 작가 출판사창비 발표자책밤지기 : 오세란 작가 일자2022-09-27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7. [백북스시즌2 책밤42] 모던 팝 스토리

    Date2022.08.30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70 회차455 저자밥 스탠리 출판사북라이프 발표자책밤지기 : 정일서 PD 일자2022-09-1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8. [백북스시즌2 책밤41] 욕망의 모호한 대상

    Date2022.08.11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118 회차454 저자피에르 루이스 출판사불란서책방 발표자책밤지기 : 조진주 바이올리니스트 일자2022-08-2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9. [백북스시즌2 책밤40] 런던에서 만난 도시의 미래

    Date2022.08.03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85 회차453 저자김정후 출판사21세기북스 발표자책밤지기 : 유정미(대전대 교수 및 이유출판 대표) 일자2022-08-09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0. [백북스시즌2 책밤39] 여름은 오래 그곳에 남아

    Date2022.07.15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125 회차452 저자마쓰이에 마사시 출판사비채 발표자책밤지기 : 도헌정(폴인 에디터) 일자2022-07-26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1. [백북스시즌2 책밤38] 달리기를 말할 때 내가 하고 싶은 이야기

    Date2022.06.29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128 회차451 저자무라카미 하루키 출판사문학사상사 발표자책밤지기 : 곽한영 교수(부산대 사범대 일반사회교육과) 일자2022-07-1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2. [백북스시즌2 책밤37] 천개의 뇌

    Date2022.06.20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30 회차450 저자제프 호킨스 출판사이데아 발표자책밤지기 : 박성일 원장(박성일한의원) 일자2022-06-28 장소대전 백북스홀 (대전 탄방역 로데오타운 맞은편 박성일한의원 6층)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3. [백북스시즌2 책밤36] 우아한 우주

    Date2022.05.30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84 회차449 저자엘라 프랜시스 샌더스 출판사프시케의숲 발표자책밤지기 : 궤도(안될과학 과학 커뮤니케이터) 일자2022-06-14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4. [백북스시즌2 책밤35] 리얼리티 버블

    Date2022.05.17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65 회차448 저자지야 통 출판사코쿤북스 발표자책밤지기 : 고원용 박사 일자2022-05-24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5. [백북스시즌2 책밤34] 스토너

    Date2022.05.09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160 회차447 저자존 윌리엄스 출판사RHK 발표자책밤지기 : 곽아람 기자 일자2022-05-10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6. [백북스시즌2 책밤33] 스토리텔링 애니멀

    Date2022.04.19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204 회차446 저자조너선 갓셜 출판사민음사 발표자책밤지기 : 백정민(방구석 살롱 대표) 일자2022-04-26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7. [백북스시즌2 책밤32] 미쳐있고 괴상하며 오만하고 똑똑한 여자들

    Date2022.03.28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249 회차445 저자하미나 출판사동아시아 발표자책밤지기 : 정인경 작가 일자2022-04-1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8. [백북스시즌2 책밤31] 언젠가 반짝일 수 있을까

    Date2022.03.14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184 회차444 저자조진주 출판사아웃사이트 발표자책밤지기 : 엄윤미(도서문화재단 씨앗 / 번뇌하는 언니들) 일자2022-03-2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19. [백북스시즌2 책밤30] 원스 어폰 어 타임 인 실리콘 밸리

    Date2022.03.07 Category경영경제 By조수윤 Reply0 Views121 회차443 저자애덤 피셔 출판사워터베어프레스 발표자책밤지기 : 윤수영 트레바리 대표 일자2022-03-0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0. [백북스시즌2 책밤29] 신의 전쟁

    Date2022.02.11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207 회차442 저자카렌 암스트롱 출판사교양인 발표자책밤지기 : 문학수 경향신문 선임기자 일자2022-02-2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1. [백북스시즌2 책밤28] 인수공통 모든 전염병의 열쇠

    Date2022.02.07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12 회차441 저자데이비드 콰먼 출판사꿈꿀자유 발표자책밤지기 : 박대기 기자 일자2022-02-0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2. [백북스시즌2 책밤27] 스토리텔링의 비밀

    Date2022.01.18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159 회차440 저자마이클 티어노 출판사아우라 발표자책밤지기 : 김용석 일자2022-01-25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3. [백북스시즌2 책밤26] 우리는 마약을 모른다

    Date2022.01.03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183 회차439 저자오후 출판사동아시아 발표자책밤지기 : 이강환 일자2022-01-11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4. [백북스시즌2 책밤25] 돈키호테 1~2권

    Date2021.12.20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202 회차438 저자미구엘 드 세르반테스 출판사시공사 발표자책밤지기 : 이상혁 헤드헌터 일자2021-12-2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5. [백북스시즌2 책밤24] 근원의 시간 속으로

    Date2021.12.06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97 회차437 저자윌리엄 글래슬리 출판사더숲 발표자책밤지기 : 문경수 과학탐험가 일자2021-12-14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6. [백북스시즌2 책밤1주년] 쫌 이상한 사람들

    Date2021.11.15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365 회차436 저자미겔 탕코 출판사문학동네 발표자한빛찬, 임석희, 박정애, 조수윤, 이정원, 이주영, 백정민, 박순필, 김홍섭, 태병권 일자2021-11-23 장소대전 신성동 책방 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7. [백북스시즌2 책밤22] 당신과 지구와 우주

    Date2021.10.27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588 회차435 저자크리스토퍼 포터 출판사까치 발표자책밤지기 : 임석희(한국항공우주연구원) 일자2021-11-09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8. [백북스시즌2 책밤21] 슬픈 불멸주의자

    Date2021.10.18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154 회차434 저자셀던 솔로몬, 제프 그린버그, 톰 피진스키 출판사흐름출판 발표자책밤지기 : 천관율(시사IN 기자) 일자2021-10-26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29. [백북스시즌2 책밤20] 모스크바의 신사

    Date2021.10.05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1 Views176 회차433 저자에이모 토울스 출판사현대문학 발표자책밤지기 : 최진영(과학과 사람들 대표) 일자2021-10-1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0. [백북스시즌2 책밤19] 우주에서 가장 작은 빛

    Date2021.09.24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68 회차432 저자사라 시거 출판사세종서적 발표자책밤지기 : 이정원(백북스,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일자2021-09-2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1. [백북스시즌2 책밤18] 시간과 물에 대하여

    Date2021.08.25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181 회차431 저자안드리 스나이르 마그나손 출판사북하우스 발표자책밤지기 : 윤고은 작가 일자2021-09-14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2. [백북스시즌2 책밤17] 깊은 바다, 프리다이버

    Date2021.07.14 Category기타 By조수윤 Reply0 Views356 회차430 저자제임스 네스터 출판사글항아리 발표자책밤지기 : 박태근 (前 알라딘 MD) 일자2021-08-24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3. [백북스시즌2 책밤16] 길 위의 독서

    Date2021.06.23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29011 회차429 저자전성원 출판사뜨란 발표자책밤지기 : 전성원 (황해문화 편집장) 일자2021-07-1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4. [백북스시즌2 책밤15] 실험실의 진화

    Date2021.06.09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295 회차428 저자홍성욱 출판사김영사 발표자책밤지기 : 홍성욱 (서울리뷰오브북스 편집장) 일자2021-06-22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5. [백북스시즌2 책밤14] 무너지지 않기 위하여

    Date2021.05.28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321 회차427 저자유제프 차프스키 출판사밤의책 발표자책밤지기 : 최성은(풍월당 실장) 일자2021-06-08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6. [백북스시즌2 책밤13] 이제 당신의 손을 보여줘요

    Date2021.05.17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214 회차426 저자알렉상드르 타로 출판사풍월당 발표자책밤지기 : 최성은(풍월당 실장) 일자2021-05-25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7. [백북스시즌2 책밤12] 대화에 대하여

    Date2021.05.04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245 회차425 저자시어도어 젤딘 출판사어크로스 발표자책밤지기 : 윤성원(프로젝트 썸원) 일자2021-05-11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8. [백북스시즌2 책밤11] 사라진, 버려진, 남겨진

    Date2021.04.14 Category인문사회 By조수윤 Reply0 Views192 회차424 저자구정은 출판사후마니타스 발표자책밤지기 : 정혜승 일자2021-04-27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39. [백북스시즌2 책밤10] 지구인의 우주공부

    Date2021.03.24 Category자연과학 By조수윤 Reply0 Views269 회차423 저자이명현 박사 출판사바다출판사 발표자책밤지기 : 이명현 박사 일자2021-04-1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40. [백북스시즌2 책밤9] 내 이름은 빨강 1~2권

    Date2021.03.10 Category문학예술 By조수윤 Reply0 Views271 회차422 저자오르한 파묵 출판사민음사 발표자책밤지기 : 장은수 일자2021-03-23 장소이도저도 시간오후 7:15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2 Next
/ 12